'자동차 흥미꺼리/자동차 CF'에 해당되는 글 13건

자동차 흥미꺼리/자동차 CF

폭스바겐은 참신한 온오프라인 광고를 만드는데다


인쇄물이나 브로셔 또한 잘 만드는 것으로 유명하죠.



아래 물건은 어디서 난건지 저도 기억이 나지 않는데, 아마 도쿄모터쇼에서 가져온 (엄밀히는 DHL로 보낸) 물건에 섞어 있었던 것 같아요.


LP판 케이스 처럼 생겼죠.


비틀은 아시다시피 20세기를 상징하는 아이콘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2차대전 히틀러의 손에서 태어나 독일부터 유럽과 미국 히피 문화까지 이어지는 60여년의 역사를 함께 했지요.



그래서 다시 태어난 비틀을 21세기 비틀이라고 합니다.


LP판 케이스를 열면 이렇게 생겼습니다.



안쪽에는 북클릿, 혹은 포토북 같이 생긴게 있어요.


아래와 같은 사진들이 들어있죠.




허거덕.


쌩뚱맞게도 정말 LP판이 들어있습니다.



그런데 이 LP판을 자세히보면 좀 이상합니다.


가운데 부분, 속도계같이 생긴 부분이 똑 떨어지게 만들어진거죠.



이 부분을 떼면 CD가 됩니다. 사진과 음악 영상 등이 들어있겠죠?



스티커도 줍니다. 예쁘니 마음에 들었어요.

여행가방에 덕지덕지 붙여줘야겠네요.

이상 폭스바겐이 작고 참신한 아이디어로 칭찬을 받는 방법을 살펴봤습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0 0
자동차 흥미꺼리/자동차 CF
미국에서 방영되고 있는 '피아트 친퀘첸토 아바르트(Fiat 500 Abarth)'의 광고가 인터넷을 뜨겁게 달구고 있다.

이 광고는 지나치게 진지한 여느 자동차 광고들과 달리 코믹함과 섹시함을 두루 갖췄다는 평가다. 이 광고는 웃음 속에서 "Fiat 500 Abarth는 한번 보면 절대 잊지 못할 차"라는 메시지를 전달하고 있다.

피아트 500 아바르트는 경차의 작은 차체로 무척 가볍지만, 1.4리터 터보 엔진을 장착하고 160마력에 토크 23km.g을 내는 화끈한 '슈퍼 경차'다. 워낙 강력한 경차라 경쟁 모델이 없는 독특한 시장을 스스로 개척하고 있다.

피아트 500(친퀘첸토)을 국내 수입할 계획인 크라이슬러코리아 관계자는 23일 "피아트 브랜드를 내년 상반기에 국내서 시판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면서 "친퀘첸토(500)은 반드시 들여올 것이지만 친퀘첸토 아바르트는 아직 논의 중"이라고 말했다. 

출시가 계속 미뤄지자 소비자들은 불만의 목소리도 내고 있다. 피아트 500(친퀘첸토)는 유럽 경차의 대표적 아이콘으로 국내서도 관심이 급증했기 때문이다. 작은 차체에도 불구하고 앙증맞은 디자인과 우수한 성능을 겸비해 국내 실정에 딱 맞는 차라는 것이 국내 네티즌들의 반응이다.
저작자 표시
신고
자동차 흥미꺼리/자동차 CF

아마 모두들 말리부 광고를 보셨을겁니다.

우리나라 자동차 회사 광고가 늘 그렇듯이

역시나 재미 없는 광고지만 이상한 멘트가 귀를 자극합니다.


허둥대던 시간도 쉬어갈 만큼

멋져졌군요 말리부에 오를만큼.






.
오호~ 이거 굉장히 고심한 흔적이 보여요.

아마 이런 긴급 상황 아니었을까요?

----

팀원: 팀장님 말리부 광고 카피를 10분안에 긴급하게 작성해야 합니다!

팀장: 안돼~ 10분 안에 어떻게 작성해 고민할게 얼마나 많은데.

팀원: 혹시 "멋져졌군요. 말리부를 운전할만큼" 어떨까요?


팀장: 안돼안돼... 그러면 여자들이 가만 있겠어?

옆좌석에 타는 여자들은  무시하는거야 뭐야~ 이런다고~

요즘 돈은 다 여자들이 내는거야.

그리고 만약에 뒷좌석 사장님이 앉겠다고 하면 어떻게 해...

돈은 사장님이 내는데, 운전하는 사람이 멋있다고 하면 어떻게 해~ 안돼~~


팀원: 그럼 "멋져졌군요 말리부를 살만큼"이라고 할까요?

안돼에~~

말리부를 지돈으로 사는지, 아빠가 사주는지 어떻게 알아~!

그리고 요즘은 남자들이 아가씨한테 마티즈 사주면 고맙습니다 이러는줄 아냐?

중형차 정도는 사줘야 고맙습니다 이러지

그런데 아가씨들이 말리부 사달라고 졸라야 차 사줄거 아냐.

사달라고 조르는 사람이 멋지다고 해야지 사는 사람을 멋지다고하면 어떻게 해! 안돼에에~


이래서 나온 문구.

멋져졌군요. 말리부에 오를만큼.

오르긴 뭘 올라요. 상감마마 가마에 오르실 때나 쓸 말을...

대단한 뿌리깊은나무 나셨다 그죠?

아무튼 이리저리 해서 이런 문구가 나온게 아닌가 생각해봅니다.



◆ 더 황당한건 "삑삑!"

황당한건 광고 시작할 때

"삑삑!" 하는 소리가 나는 겁니다.

이거 무지하게 싼티납니다. 리모컨키 작동시킬 때 차에서 나는 소리인데, 독일차나 고급차들은 이런 소리 안납니다. 저가차에서만 이런 소리가 나죠.

아베오 광고에도 이 사운드가 나는데, 아베오는 소형 저가차다 보니 리모컨키가 있다는 것 자체가 의미 있기 때문에 리모컨키 소리가 나는게 광고에 도움이 되죠.

하지만 말리부를 광고하는데, 그것도 중후한 사람들이 타는 차라고 광고하는데 아베오와 똑같은 사운드가 난다?

이건 아니죠. 말리부 이미지를 오히려 깎아먹고 있어요.


쉐보레 광고팀 부디 분발해주세요.


저작자 표시
신고
자동차 흥미꺼리/자동차 CF

26일 BMW 미국법인은 유튜브와 TV를 통해 새로운 광고를 선보였다.

광고는 BMW 신형 5시리즈가 길게 뻗은 도로를 달리는 것에서 시작한다. 이어 항공 급유기 '보잉 KC-135 스트라토탱커(Stratotanker)'가 차에 접근한다. 운전자는 대수롭지 않다는 듯이 룸미러를 통해 비행기를 바라보더니 선루프를 연다. 역시 주유기가 내려오고, 차에 기름을 채우는 것이 당연한 수순. 하지만 기름을 채우는 대신 운전자가 선루프를 통해 들어올린 커피 텀블러에 커피를 채우고 날아가버린다. 

 


이어 "32mpg의 연비, 궁극의 드라이빙 머신"이라는 내레이션이 이어진다.

BMW가 이 광고에서 나타내고자 한 것은 우선, 자동차가 놀랍게도 비행기와 같은 속도로 달린다는 점이다. 또, 그렇게 달리면서도 차에 기름을 다시 채울 필요 없다는 점을 강조했다.

이 광고는 '궁극의 드라이빙 머신(Ultimate Driving Machine)'이라는 기존 캐치프레이즈에서 한단계 더 나아간 메시지를 전달하고 있다. 새로운 캐치프레이즈인 '드라이빙의 즐거움(Joy of Driving)'과 '효율적 역동성(Efficient Dynamics)'를 효과적으로 담았다는 점에서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

저작자 표시
신고
0 0
자동차 흥미꺼리/자동차 CF
현대차가 슈퍼볼 광고를 미리 선보이며 경쟁업체들을 도발했습니다.

현대차 미국법인은 6일부터 TV에 방영될 슈퍼볼 광고 3편을 2일(현지시간) 공개했습니다. 이번 광고는 2011년형 아반떼(현지명 엘란트라)와 쏘나타 하이브리드에 관한 것입니다.

광고는 미국 소비자들이 '소형차가 이만하면 충분하다'는 최면에 걸렸다며 소형차에 더 많은 것을 기대할 것을 요구하고 있습니다.

현대차는 광고를 통해 소비자들이 따분한 소형차를 계속 사주기 때문에 제조사들이 아직도 이같은 차를 만들고, 혁신도 이뤄지지 않고 있다면서 소비자들이 더 이상 이같은 차를 사지 말아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현대차 측은 광고 '최면'편에서 리드미컬한 스타카토를 이용해 중요한 문구를 각인 시키는 효과를 노렸다고 밝혔습니다.

현대차 북미법인 CEO 존크라프칙은 "우리는 수퍼볼 광고가 1억명의 미국 시청자에게 다가가며 효과가 높다는 점을 높이 산다"면서 "소형차에서 40mpg의 연비를 내는 엘란트라를 알리는데 매우 적합한 광고 시간"이라고 밝혔습니다.

또, 존크라프칙은 "이 광고는 이미 10개의 온라인 매체를 통해 바이럴 마케팅이 이뤄지고 있으며( 효과가 우수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습니다. 어바웃카에서도 나올 정도니...효과는 있는듯 합니다. ^^

광고는 현대의 자회사 이노션 월드와이드 아메리카에서 제작했습니다.

광고는 아래.


저작자 표시
신고
0 0
자동차 흥미꺼리/자동차 CF
최근 26명의 여성이 BMW의 소형차 미니(MINI)에 들어가는 진기록을 세워 기네스북에 등재됐다.

미국 뉴욕의 무용단 필로볼러스(Pilobolus)의 여성 무용수 26명은 종전의 기록(25명)를 깨고 기네스북에 이름을 올렸다.



현대 싼타페에 해외 광고에 등장하기도 했던 필로볼러스 무용단은 몇 번의 시행착오 끝에 마침내 도전에 성공했다. 기네스북 규정상 미니 쿠퍼 안에서 5초 이상 멈춰있어야 하며, 참가자는 신장 152.4cm 이상이여서 어려움이 많이 따른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국내 여성 소비자들에게 인기가 많은 미니는 올해 컨트리맨, 50햄튼, 쿠페 등 신모델을 출시할 계획이다. 
저작자 표시
신고
0 0
자동차 흥미꺼리/자동차 CF
유튜브는 한해동안 가장 많은 뷰를 기록한 자동차 관련 영상 10가지를 공개했습니다.

영상 중, 캔블럭(디씨슈즈 창업자 겸 랠리드라이버)의 영상이 1위를 차지한데다 10위권안에 2건이나 들어 눈길을 끌었구요.

도요타의 홍보영상이 2위
  
BMW바이크의 홍보영상이 3위를 차지했습니다.

의외로 기아 쏘울 홍보영상도 4위에 올랐구요.

혼다의 1인승 탈것 U3-X. 차에 싣고 다니면서 필요한 경우에 꺼내 쓸 수 있도록 만들어진 이 장비 관련 영상의 뷰도 매우 높아 5위를 차지 했습니다.

닛산 GT-R과 도요타 LF-A의 경쟁도 인기가 높았습니다.

톱기어의 어린이 드리프트 TOP 20 도 인기. 세발 자전거로 드리프트가 가능했군요.

종이로 만든 총과 대포도 멋졌습니다.


순위에는 나타나지 않았지만, BMW바이크 홍보영상을 그대로 패러디한 Aprilia 영상도 재미있습니다. 원본과 패러디를 놓고 보시죠.

원본.


패러디.


아래는 유튜브 영상 톱10.

2010년 유튜브 자동차 관련 영상 TOP 10

 

순위

동영상

내용

영상캡쳐

1

Ken Block's Gymkhana THREE, Part 2; Ultimate Playground; l'Autodrome, France

디씨 슈즈(DC Shoes) 공동 창업자이자 프로페셔널 랠리 레이서인  블럭(Ken Block) 프랑스 남부의  경기장에서 경사가 51도가 넘는 짐카나(Gymkana) 코스를 드리프트하는 동영상

[YouTube] 켄 블락 (Ken Block) 짐카나 영상.jpg

2

SWAGGER WAGON

도요타에서 출시한 미니밴 '시에나(Sienna) SE' 홍보 영상으로 '시에나 가족(the Sienna Family)'이라 불리는 중산층 가정이 싱글 '스웨거 웨건(Swagger Wagon)' 부르는 뮤직비디오

[YouTube]스웨커 웨건 (Swagger Wagon).jpg

3

BMW S1000 RR. Dinner for RR.

BMW 최초의 슈퍼 스포츠 모터 사이클‘BMW S1000 RR’ 속도가 100KM되기까지 고작 2.9 밖에 걸리지 않는놀라운 출력 성능(최대 193마력) 테이블에 세팅된 커버를 순식간에 빼내 보여주는 영상

[YouTube] BMW S1000 RR.jpg

4

2010 Kia Soul Hamster Commercial | Black Sheep Kia Hamsters Video

국내에서도 화제를 모은 기아 자동차'쏘울(Soul)' 햄스터 광고뛰어난 컨셉과 컴퓨터 그래픽을 접목시켜 탄생한 '기아 햄스터' 90년대 인기 힙합그룹 '블랙쉽(Black Sheep)' ‘The Choice Is Yours’ 부르는 동영상

[YouTube]2010 기아 소울 햄스터 광고.jpg

5

U3-X Personal Mobility Prototype

혼다가 로봇기술을 적용해 개발한 차세대 일륜차 'U3-X' 동영상외발자전거와 같이 생겼지만 위치 센서를 내장해 사람이 앉아도 넘어지지 않으며,전후좌우대각선으로 이동이 가능한'U3-X’ 여러 기능을 선보이고 있음

[YouTube] 혼다 U3-X 개인이동 기기.jpg

6

Drag Race: 2012 Lexus LFA vs 2010 Nissan GT-R

일본 최강의 슈퍼카 자리를 놓고2012년형 렉서스 LFA 2010년형 닛산 GT-R 맞붙은 동영상닛산과 토요타를 대표하는 슈퍼카인 480마력의GTR 552마력의 LFA 경주를 펼침

[YouTube] 2010년형 렉서스 LFA vs 2010년형 닛산 GT-R 드래그 레이스.jpg

7

高階技術~定位停車-趙麗緹 BBC Top Gear Top 20 Drift kid

대만의  여자 아이가 자전거로 드리프트 파킹을 하는 동영상이다 번에 자전거를 회전시켜 벽에 정확히파킹하는 모습이 화제를 모음

[YouTube] 드리프트 키드.jpg

8

Werktrein in Overpelt.wmv

철도 건설작업에 쓰이는 스위스 마티사(Matisa) 'P93 LS' 작동하는 모습을 보여주는 동영상이다. 'P93 LS' 20 전에 제작된 기계로 1시간당 300미터 정도 작업이 가능함

[YouTube] 벨기에 오버벨트 화물 철로 공사 현장.jpg

9

Ken Block's Gymkhana THREE, Part 1; The Music Video Infomercial (feat. The Cool Kids)

미국의 힙합듀오  키즈(The Cool Kids) 프로듀싱한 'Clicking (Gymkhana THREE)'이라는 곡의 뮤직비디오로 프로패셔널 랠리 레이서 블럭(Ken Block) 짐카나(Gymkana)스타일 드라이빙을 시각적으로  표현해낸 영상

[YouTube] 켄 블락 (Ken Block)짐카나 _뮤직비디오 영상.jpg

10

Cardboard Warfare

'카드보드 전쟁(Cardboard Warfare)'이라는 제목의  동영상은 실제 보드지로만 제작한 장갑차가 등장한다장갑차를 비롯해 영상에 등장하는 총과 대포 모두 보드지로 만들어져 있는 ‘가짜이지만 영상은 매우 실감남

[YouTube]보드지 전쟁놀이.jpg

 

저작자 표시
신고
0 0
자동차 흥미꺼리/자동차 CF
 폭스바겐은 새로운 방식의 속도 카메라를 내놔 큰 효과를 누렸다. 과속 운전자에게 과태료를 부과하는 대신 준법 운전을 한 운전자에게 재미와 혜택을 주는 방식이다.

폭스바겐은 펀씨어리(Fun Theory) 웹사이트를 통해 아이디어를 공모한 결과, 미국인 캐빈 리차든슨이 내놓은 '속도 제한 복권'이 우수상을 수상했다고 올해 초 밝혔다. 폭스바겐은 이를 실제로 구현하는 과정과 그 결과를 조사해 11일 웹사이트를 통해 공개해 네티즌들의 열렬한 반응을 얻어냈다.



속도제한 복권이란 속도 제한 구역에 제한 속도 이하로 주행한 차들에 복권을 제공, 당첨될 경우 상금을 집으로 배송하는 방식이다. 속도가 높을 경우 과징금을 물리는 기존 방식과 정 반대인 셈이다.

실제 시속 30km가 제한 속도인 이 도로의 평균 주행 속도가 시속 32km 였는데, 시스템을 도입한 후 부터는 시속 25km로 낮아졌다. 평균 속도가 22%나 감소한 것이다.

한편, 폭스바겐은 재미있는 아이디어로 더 좋은 세상을 만들자는 프로젝트인 펀씨어리(Fun Theory) 웹사이트를 통해 기발한 방식으로 계단 걷기를 장려하거나, 쓰레기를 반드시 휴지통에 집어넣도록 하는 등의 캠페인을 벌여 소비자들로부터 큰 반향을 불러 일으켰다.

저작자 표시
신고
0 0
자동차 흥미꺼리/자동차 CF
"10억짜리 차로 보이지만, 9억9500만원이나 쌉니다"

이 황당한 문구는 <현대 엑셀 3도어> 모델이 미국에 처음 수출 했을때 했던 광고입니다.

휠캡은 물론 백밀러도 삭제할 정도로 저렴한 차에 10억짜리라니.

말도 안되는 이 문구는 당시 현대차의 유머였습니다. 스스로를 블랙코미디의 소재로 밀어넣어야 간신히 눈길을 끌 수 있었던 당시 현대.

한때 시트콤 프랜즈(Friends)에서 레이첼이 "넌 현대에 기름이나 넣어" 뭐 이런 식의 유머를 날리기도 했지요. 현대차는 아무데나 갖다 붙여도 웃기는 소재였으니까요.

지금의 현대는 전혀 다릅니다. 누가 비웃을 수 있을까요.

아무도 개그의 소재로 사용하지도 않습니다. 미국에서 '올해의 차'로 뽑을 정도인데, 개그로 사용한다면 한참 뒤떨어진 인물로 비춰지겠죠.

그런 현대가 이번에 다시 수퍼볼에 광고를 내보냅니다.

"10 Years/Favre" – Airing during 2nd quarter of Super Bowl

수퍼볼의 영웅 '브렛 파브(Brette Favre)'가 10년후에는 어떻게 될까요? TV에 그의 중년 모습이 등장합니다. 

그는 2020년 수퍼볼에서 MVP를 차지한 후 은퇴한다는 발표를 합니다.

이어 내레이션이 이어집니다. "10년 후 어떤일이 일어날 지 아무도 모릅니다. 하지만 확실한게 하나 있습니다. 현대차는 여전히 보증이 계속될 것이라는 것이죠. 새로나온 현대 쏘나타. 업계 최고 10년 10만 마일까지 보증합니다. "


"Paint" – Airing during 1st quarter of Super Bowl

"보통 쏘나타는 'B플랫 메이저'입니다. 수퍼 쏘나타는 'A마이너'죠.

그리고 현대의 신형 쏘나타는 14단계의 전기장치로 칠합니다.

아름다운 예술이 되지요. "

"자막:메르세데스-벤츠 CLS550보다 더 나은 페인트 품질"

CLS550을 직접 언급한 것은, 아마 그런 스타일의 차(미국사람들이 드림카로 꼽고 있는)이면서도 값은 훨씬 저렴하다는 점을 강조한 것 같습니다.

---

형편없는 블랙코미디 같았던 브랜드 '현대'가 미국서 이렇게나 발전했다니 뿌듯하고, 왠지 자랑스럽습니다.

괴씸하지만 버릴 수 없는 현대, 부디 고향 소비자들을 위해서도 변화된 모습을 보여주기 바랍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7 0
1 2
블로그 이미지

자동차 담당하는 김한용기자입니다. 언제나 제보 기다립니다. 메일주소: digitrio@gmail.com

발빠른김기자